우리나라 동우회가 발행한 Japan의 팬진

서재를 뒤적거리다 이 잡지를 오랜만에 꺼내보았다. 우리나라의 Japan 동우회가 만든 팬진 The Art of Parties다. “no 9”이라고 붙은 것을 보면 제9호로 펴낸 잡지인 것 같다. 200부 한정판으로 찍어낸 이 잡지의 발행일은 1992년 10월 17일이다. 편집은 주로 이주란 이라는 분이 했고 이 커버 디자인은 박현정 이라는 분의 솜씨다. 지금 봐도 그리 촌스럽지 않을 정도로 잡지의 내용이나 – 밴드의 소식뿐만 아니라 그들이 좋아하는 사진작가나 소설가에 관한 이야기까지 담고 있다 – 사진 – 비록 비용 상의 문제로 인해서인 듯 흑백으로 되어 있으나 – 등의 내용이 훌륭하다. 거기에다 수준 높은 그림솜씨의 야오이까지! 이런 열정을 가지고 Japan을 사랑하셨던 분들은 지금은 어디에서 무슨 노래를 들으실까?

Japan의 Art of Parties 라이브 공연 보기

One thought on “우리나라 동우회가 발행한 Japan의 팬진

  1. Warmgun

    저도 이 잡지 한권을 본 기억이 있어요
    200권 한정인지는 몰랐네요
    다시 보고 싶은데요?

    Reply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