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K

Kissing the Pink

Kissing the Pink는 1980년 런던에서 결성되었다. 1983년 첫 앨범 Naked(우연히도 Talking Heads의 마지막 앨범의 이름과 같네요)를 발표했고 MTV는 그들의 뮤직비디오 Maybe This Day를 즐겨 틀었다. 이 곡은 색스폰 솔로가 잘 어울리는 다소 어두운 색조의 뉴웨이브/훵크 넘버다. 3년 뒤 이들은 다시 방송을 타기 시작했는데 이번에는 그들 스스로를 KTP라고 불렀다. 이번에 내놓은 앨범은 Certain Things Are Likely 다. 첫 싱글 One Step은 마이너 클럽에서 연주되었다. 1987년 이 곡의 Club Mix가 빌보드 댄스/클럽 차트에 올랐다. 이 잠깐의 성공 후에 그들은 다시 이름을 Kissing the Pink로 바꿨다. 하지만 인기는 점점 사그러져 갔다. 그 와중에 1993년 새 앨범을 발표하였지만 소속사 Sony로부터 버림받는다.

“Maybe This Day” peaked at #87 on the Billboard Hot 100.
“Certain Things Are Likely” peaked at #97 on the Billboard Hot 100 and at #1 on the Hot Dance Music/Club Play Chart.

Kraftwerk

Kraftwerk by Ueli Frey (1976).jpg
Kraftwerk by Ueli Frey (1976)” by Ueli Frey – http://www.drjazz.ch/album/bilder/kw05.jpg. The photo comes from the collection of Kraftwerk photos made by Ueli Frey.. Licensed under CC BY-SA 3.0 via Wikimedia Commons.

독일 그룹 Kraftwerk 는 그들 스스로가 Robot Pop이라 명명한 자신들만의 새로운 음악을 선보임으로써 이후 등장하는 수맣은 아티스트들에게 – synth-pop, hip-hop, techno 등 – 음악적 청사진을 제시하여 20세기 후반 팝씬에 일대 혁신을 몰고온 장본인들이다. 일렉트로닉 음악의 형태를 다신 선구자로써 그들의 역할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Kraftwerk는 Can, Tangerine Dream과 함께 ’60년대 후반의 독일 실험주의 음악공동체에서 자라왔다. 주요멤버인 Florian Schneider와 Ralf H?ter는 Dusseldorf 음악학교에서 처음 만났다. 처음에 이들은 Organization이라는 실험적인 Jazz-Rock 듀오를 조직하여 1970년 Tone Float라는 앨범을 발표하였다. 그러나 그들은 곧 밴드를 해체하고 그들 스스로를 Kraftwerk(독일어로 “발전소”라는 뜻임)라 재명명하였다. 그리고 곧 자신들만의 스튜디오에서 작업에 들어갔다. 그들은 점차 미니멀리즘적인 전자음악의 세계에 발을 들여놓기 시작하였다. 그들의 1971년 데뷔앨범 Kraftwerk 1은 Schneider가 스스로 제작한 리듬머쉰 등을 이용하여 그들의 독창적인 기묘함의 초기형태를 선보이고 있다.

1972년의 Kraftwerk 2(앨범 이름도 참 미니멀리즘적이네요)에서 둘은 라이브 드러머없이 오직 드럼머쉰의 리듬으로만 앨범을 제작하였다. 이러한 새로운 형태의 음악은 당시의 청중뿐 아니라 대부분의 아티스트들에게도 무척이나 낯선것이었고 그당시 주도적이던 팝패션에서 상당히 일탈한 SF적인 이미지를 연출한 일련의 공연들 역시 상당히 당혹스러운 것이었다. 3집 Ralf and Florian(1973년)은 여전히 혁신적이고 예언적이었다.

미국에서 첫발매된 그들의 4집 Autobahn은 국제적으로 센세이셔널한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타이틀트랙이 크게 히트했고 앨범은 미국의 앨범차트에서 높은 인기를 누렸다. 상당 부분이 Moog 씬디싸이저로 연주된 이 앨범에는 기존의 팝구조와 멜로디를 해체하겠다는 Kraftwerk의 도전정신이 잘 표현되어 있다. 1975년 그들은 래디오 커뮤니케이션을 주제로 한 컨셉트 앨범 Radio-Activity로 또 한번 세상을 놀라게 한다. 이 앨범은 독일어 버전과 영어 버전, 두 종류로 발매되었다. 기계적인 싸운드가 좀더 세련화된 Trans-Europ Express(1977년 발매), 인간적인 터치가 거의 배제된 The Man Machine(1978년 발매)를 거치면서 Kraftwerk는 이제 그들 스스로를 Automaton(자동인형) – “We Are the Robots”와 같은 곡에서 묘사했듯이 – 으로 정의한다.

그러나 그룹의 영향력이 그 정점에 다다를 시점에 그들은 갑자기 시야에서 사라졌다. 한동안 가시권에서 벗어나 있던 그들은 1981년 Computer World – 그들이 오래전에 예언하였던 세상인 – 로 돌아왔다. 싱글 “Computer Love”가 영국 차트를 강타한뒤 그들은 다시 몸을 숨겼다. 5년간의 휴식을 즐긴후인 1986년 그들은 Electric Cafe를 내놓았다. 그러나 이제 팝씬은 이미 그들이 일궈놓았던 씬디싸이저와 드럼머쉰이 지배적인 음악으로 가득차 있었다. 그리고 그룹의 위상은 크게 위축되어 있었다. 1991년 The Mix라 명명되어진 그들의 베스트콜렉션이 나온후 상당기간 침묵을 지켜오던 Kraftwerk는 1999년 후반 “Expo 2000″이라는 새로운 싱글을 내놓았다.

디스코그래피

1971 Kraftwerk 1 Philips
1972 Kraftwerk 2 Philips
1973 Ralf and Florian Warner
1974 Autobahn Philips
1975 Radio-Aktivitat [German] EMI
1975 Radio-Activity Capitol
1977 Trans-Europa Express [German] EMI
1977 Trans-Europe Express Capitol
1978 Die Mensch Maschine [German] EMI
1978 The Man Machine Capitol
1981 Computer Welt [German] EMI
1981 Computer World Warner
1983 Techno Pop [Not Released] EMI
1986 Electric Cafe [German] EMI
1986 Electric Cafe Elektra
2001 Expo 2000 Astralwerks
2001 Expo 2000 [Astralwerks Single] Astralwerks

링크

Official Site
Fan Page

Kon Kan

Kon Kan (photo).jpg
Kon Kan (photo)“. Via Wikipedia.

Barry Harris는 여러 스쿨밴드에서 키타와 베이스, 피아노를 연주한 경험을 가지고 있었고 1983년부터 1987년까지 Toronto의 댄쓰클럽에서 성공적인 DJ 캐리어를 쌓아나가고 있었다. 그러나 그의 꿈은 그만의 레코드를 가져보는 것이었다. 이러한 꿈은 그가 가끔 “재충전 시기”를 가지기 위해 머물곤 했던 포루투갈에서 실현되게 되는데 그는 여기서 컨츄리 싱어 Lynn Anderson의 1970년 히트작 Rose Garden을 변조한 노래를 만든다는 개념을 구체화시켰다. 캐나다로 돌아온 Harris는 해밀턴 스튜디오에 가서 그의 대표곡이라 할 수 있는 I Beg Your Pardon의 작업에 들어가게 된다.

Harris가 싱어 Kevin Wynne을 처음 만난건 바로 그 해밀턴 스튜디오에서 작업하고 있을 동안이었다. Wynne은 Harris가 찾고 있는 그 목소리를 가지고 있었다. 이제 Harris는 보컬리스트와 노래를 가지고 있었으나 이름이 없었다. 이름은 Harris가 래디오 방송을 듣다 착안한 Kon Kan으로 정했다.

그들은 우선 I Beg Your Pardon의 12인치 싱글을 1988년 6월에 발매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지역 언더그라운드씬에서 히트했다. 이들은 그해 여름 휴가차 그곳에 들른 아틀랜틱 레코드사의 Marc Nathan는 그 노래를 듣고 가능성을 직감하였다. 미국에 돌아간 그는 앨범의 전세계 발매를 위해 그의 능력을 발휘했다. 드디어 이 곡은 전세계 챠트에 등장하기 시작했다. 1988년 Kon Kan은 아틀랜틱 레코드사와 계약을 맺고 데뷔 앨범 Move To Move를 발매하였다. I Beg Your Pardon은 계속하여 전세계 챠트를 누비고 있었다. 이어진 싱글 Harry Houdini, Puss N’ Boots(These Boots Are Made For Walking), 그리고 앨범의 타이틀곡이 래디오와 클럽을 통해 연주되었다.

1990년 캐나다의 Juno 어워드에서 I Beg You Pardon으로 신설된 Best Dance Recording부문을 수상하였다. 이후 Harris는 Kon Kan을 솔로프로젝트로 이끌어나가기로 결심하고 Wynne과 결별하였다. 두번째 앨범 Syntonic은 뉴욕과 런던에서 녹음되어 전세계에 발매되었다. 이 앨범에서 Liberty가 히트했고 두번의 성공적인 남미 공연을 가졌다.

1993년 Harris는 캐나다의 Hypnotic 레코드사와 계약을 맺었다. Harris는 Kon Kan의 세번째 앨범 Vida를 녹음하였다. 앨범의 첫싱글 Sinful Wishes는 캐나다에서 히트했다. 이어진 싱글 S.O.L역시 챠트에 올랐으나 미국에서는 이 앨범이 발매되지 않았다. 1994년 Harris는 Kon Kan을 해체하기로 결정했다.

디스코그래피

1989 Move to Move
1990 Syntonic
1993 Vida!

링크

Fan Page
Official & Unofficial Discography
Kon Kan Message Board
Lyrics

Knack, The

70년대 말의 웨스트코스트 파워팝 그룹인 The Knack은 My Sharona라는 메가톤급 히트싱글과 따로 떼어놓고 생각할 수 없는 그룹이다. 1979년 당시 디스코 음악이 맹위를 떨치던 때 복고조의 록큰롤풍인 My Sharona를 들고 나와 팝스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켰던 낵은 전세계의 팝팬들에게 한 여름 소나기 쏟아지듯 시원한 사운드를 들려주며 각광을 받았고 록큰롤 부흥을 일으킨 장본인들이다.

미국 출신의 4인조 낵은 1978년 리드보컬 덕피거를 중심으로 부르스게리, 버트아베르, 프레스코트나일즈 등이 모여 결성되었다. 덕피거는 디트로이트에서 태어나서 스카이라는 그룹을 조직해 1971년 캘리포니아로 진출했다. 수년 후 그룹 스카이가 해체되자 고향으로 돌아갔으나 음악에의 미련을 버리지 못해 다시 고향을 떠났고 1974년 키타리스트 버튼아베르르르 만나 그룹 결성을 의논했다. 두 사람은 자신들의 노래를 담아 시장에 내놓았으나 실패하자 다시 헤어졌지만 이듬해 세션 드러머로 활약하던 브루스게리와 영국에서 활동할 때 사귄 베이시스트 프레스코트나일즈를 불러들여 4인조 밴드를 결성하였다.

그룹을 결성한 이들은 그해 11월 헐리우드에 있는 트레바도 클럽에서 데뷔 라이브를 가졌는데 이 공연을 주시하던 레코드사중 캐피탈과 레코딩 계약을 맺고 데뷔 싱글 My Sharona를 79년 6월 발표하였다. Capitol 레코드사는 The Knack이란 단어를 친숙한 단어로 만들기 위해 총력전을 펼쳤다. Rolling Stone지는 The Knack을 The Beatles와 비교했다. 그러한 비교는 주로 밴드의 비틀즈풍의 외모와 헤어스타일에 관한 것이었다. 그들의 데뷔앨범과 싱글 My Sharona는 미국챠트의 탑을 차지했다.

그들의 두번째 싱글 Good Girl’s Don’t는 20위권에 턱걸이했다. 세번째 싱글은 40위권에 턱걸이했다. 1981년의 콘써트 투어는 그리 인상적이지 못했다. 이전에 받았던 환대를 기대할만한 처지도 아니었다. 3주간에 걸친 콘써트에서 멤버들은 많은 스트레쓰를 받았고 이내 그룹을 해산해버렸다. 그룹이 더이상 활동을 하지 않을 때인 1994년 난데없이 My Sharona가 영화 Reality Bites와 함께 부활했다.(국내에서는 018선전과 함께 히트했다) The Knack은 재결성되어 공연에 들어갔다.
디스코그래피

1979 …But the Little Girls Understand Razor & Tie
1979 Get the Knack Capitol
1981 Round Trip Capitol
1991 Serious Fun Charisma
1998 Zoom Rhino
링크

Official Site

Kershaw, Nik

본명이 Nicholas David Kershaw 인 영국 브리스톨 출신의 Nik Kershaw는 80년대 중반 몇곡의 히트곡을 내며 인기를 누렸고 80년대 이후에는 작곡가로써 명성을 날렸다. 그의 음악경력은 10대 시절 기타를 배우면서 시작되었는데 1974년 그는 Deep Purple의 커버밴드 Half Pint Hogg라는 밴드에 몸담았다. 이후 학교를 떠나 째즈훵크 그룹인 Fusion이란 밴드에 합류하였는데 Fusion은 70년대 후반 ‘Til I Hear From You라는 앨범을 발표하기도 했었다. 1982년 그룹이 깨진 후 Kershaw는 Mickey Modern이라는 매니저의 도움으로 MCA와 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 1983년 그곳에서 그는 그의 첫 솔로싱글 “I Won’t Let the Sun Go Down on Me” 를 발표하였고 이 곡은 영국차트 47위까지 올랐다. 다음 싱글 “Wouldn’t It Be Good” 은 영국차트 5위, 그리고 미국차트 46위까지 오르는 좋은 성적을 기록하였다. 1984년 여름 “I Won’t Let the Sun Go Down on Me”가 재발매되어 차트 2위까지 오르며 그의 인기가 절정에 달하게 되었다. 1986년 그의 세번째 앨범 Radio Musicola가 발매되었지만 상업적으로 실패한 앨범으로 남게 되었다. 이후 그는 가수로써의 활동보다는 작곡에 주력하게 되여 자신의 앨범을 발매하기도 하였으나, 동시에 Chesney Hawke의 히트곡 “The One and Only” 등의 작곡가로써도 경력을 쌓아가게 되었다. 최근의 활동사항으로는 2001년 To Be Frank라는 앨범을 발매하였으며, 프랑스 출신의 테크노 그룹 Les Rythmes
Digitales의 Sometimes라는 곡의 보컬로 참여하기도 하였다.

디스코그래피
1983 Human Racing MCA
1984 The Riddle MCA
1986 Radio Musicola MCA
1990
The Works MCA
1999 15 Minutes Rhino
2001 To Be Frank Eagle

링크
Official Site
www.kershaw.net
Fan Page

Kajagoogoo

Kajagoogoo in Germany Bochum 2008.jpg
Kajagoogoo in Germany Bochum 2008” by RicoZX81Own work. Licensed under Public domain via Wikimedia Commons.

결성 : 1982년
해체 : 1985년
멤버 : Limahl, Steve Askew, Nick Beggs, Stuart Neale, Stuart Crawford

Kajagoogoo의 발란한 신쓰팝과 귀여운 용모는 MTV 초기시절 즉각적이고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Limahl (본명 Chris Hamill)이 이끌던 이 그룹은 Steve Askew (guitar), Nick Beggs (vocals, bass), 그리고 Stuart Crawford (vocals, synthesizer)로 구성되었다. Duran Duran의 Nick Rhodes가 프로듀서를 맡았다는 흥미있는 사실때문에 한때 제2의 Duran Duran으로 불리기도 하고 Duran Duran의 팬들로부터도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Kajagoogoo의 데뷔 싱글 “Too Shy”는 1983년 초 영국에서 넘버원을 기록하였다. 또한 미국에서는 5위에 오르는 인기를 누렸다. “Too Shy”와 이어서 나온 데뷔앨범 White Feathers는 그들의 음악이 Duran Duran 이나 Naked Eyes와 상당한 유사성이 있음을 입증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만의 특징이 없다고는 말못하겠는데 소위 버블검 싸운드의 씬쓰팝 변주라고도 할 수 있는 것이 이들의 특징이다.

이후 “Ooh to Be Ah”와 “Hang on Now” 같은 곡들이 영국에서 히트를 하였지만 미국에서는 챠트에 오르지 못하였다. 결국 Limahl은 그룹을 떠나 솔로로 전향하였고 Kajagoogoo는 Nick Beggs가 리드싱어로 전환하면서 그룹활동을 계속해갔다.

1984년에는 2집 Islands를 발표하였지만 예전의 인기를 누리지는 못했다. 반면 Limahl은 Neverending Story의 테마송을 부르는 등 대조적으로 인기를 얻었다. 고전을 면치 못하던 그룹은 이름을 아예 Kaja로 바꿔버리고 Crazy People’s Right to Speak를 발표하였다. 판매는 극도로 저조했고 그룹은 이듬해 해산해버렸다. Limahl은 이후에도 꾸준히 인기를 얻어갔으며 1992년 Love Is Blind를 앨범을 발표하였다.

디스코그래피

1983 White Feathers One Way
1984 Islands EMI
1993 Too Shy: The Singles…& More EMI
1993 Too Shy ERG

링크

kajagoog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