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ng Of Four

Gang Of Four는 영국 Leeds에서 1977년 결성되었다. 멤버는 Andy Gill, Jon King, Hogo Burnham으로 구성되었는데 모두 Leeds 대학의 졸업생이었다. 그리고 Dave Allen이 베이스 플레이어 모집광고를 보고 찾아와 본격적인 진용을 갖추게 되었다. 1978년 그들의 첫싱글을 내고 그들은 EMI와 계약을 맺고 1979년 Entertainment! 를 발표하였다.

이들의 두번째 싱글 At Home He’s A Tourist는 는 영국 챠트에 올랐으나 가사에서 rubbers란 단어(Condom을 지칭하는 은어로 추측됨:역자주)를 제외시키는 것을 거부해서 챠트에서 삭제되고 말았다. 그들의 음악적 자존심은 지켜졌으나 좀더 많은 가능성에서는 차단당하고 만 이들은 컬트밴드로 남게 될 운명에 처해졌다. 그리고 그들을 다시는 싱글챠트에서 볼 수 없었다.(hooray!!)

두번째 앨범 Solid Gold는 1981년에 발매되었다. 그러나 이 후 Dave Allen이 그룹을 떠나 Shriekback를 조직하였고 그 자리는 Sara Lee가 메꿨다. 세번째 앨범 Songs Of The Free가 1982년 발표되었으나 이 시점에서 그들의 날카로운 음악적 재질은 많이 무뎌져 있었다. Hugo Burnham이 이 앨범 후에 밴드를 떠났다. 네번째 앨범 Hard(1983)는 Andy Gill이 Linndrum을 직접 프로그래밍했다. 라이브에서는 Steve Goulding이 그룹이 해체한 1984년까지 드럼을 맡았다.

1990년에 그들은 Andy Gill과 Jon King, 그리고 파트타임의 연주자들로 재결성되었다. 재결성된 밴드의 첫싱글은 인디라벨인 Scarlett에서 발매된 Money Talks였다. 그리고 앨범 Mall이 1991년 폴라로이드에서 발매되었다. 싸운드는 이전 싸운드와 비교해서 보다 일렉트로닉해졌다. 나중에 그들은 그 앨범에 별로 만족하지 못했다고 고백했다.

그들의 음악적 성향은 펑크와 파워팝 계열로 정치적으로는 좌익적인 성향을 띄어 클래쉬와 함께 대표적인 좌익 펑크 밴드로 꼽히기도 하였다. 데뷔앨범 Entertainment!는 생기넘치는 멜로디 펑크의 고전으로 펑크락이 단순히 때리고 부시는 해프닝성 음악이라고 오해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시각교정을 위해서 꼭 한번 들어봐야 할 필청음반이다.

디스코그래피
Mall 1991
The Peel Sessions Album 1990
A Brief History Of The Twentieth Century 1990
At The Palace 1984
Hard 1983
Songs Of The Free 1982
Solid Gold 1981
Entertainment! 1979

링크
Rolling Stone 관련 기사

9 thoughts on “Gang Of Four

  1. ghistory

    실례합니다. 블로그 주인장께서 진보누리의 ‘새질서’ 님 맞으십니까? 저는 ‘박종석’ 입니다.

    Reply
  2. mikstipe

    안녕하세요… 드디어 80s Net도 태터 블로그로 이전되어 왔군요….
    이제 게시판 충돌 걱정은 안해도 될듯..ㅋ
    제가 도와드릴 수 있는 자료들은 앞으로 여기도 같이 올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Reply
  3. mikstipe

    혹시 다음 계정이 있으시다면,이 블로그를 티스토리쪽으로 개설하는건 어떨까요?
    그러면 태터의 기능 다 쓰면서도 팀 블로그 기능이 있어서 같은 팀에 규합하신 티스토리 블로거는
    이 블로그에 글을 올릴 수 있게 됩니다. 예전 블로그를 운영하시다 포기하신 80sNet의 지인분들에게
    초대장도 발송해서 각자의 블로그를 재건할 수 있게 할 수 있고, 그분들도 팀으로 합류시킬 수도 있어요.

    제가 초대장을 발송하려 했더니, 이미 다음 아이디가 등록되어 있다고 뜨길래 말씀드려봤습니다…^^;;

    Reply
    1. nuordr

      티스토리 계정은 하나 있습니다. 현재는 암것도 없는데요. 현재 이 도메인으로 찾아오시는 분도 많고 그냥 이 도메인을 쓸까 합니다. 거기에다 지금 블로그 설치도 일종의 팀블로그 형식으로 해서 다른 자료도 저장하고 있거든요. 다른 분들이 이쪽 팀블로그에 합류하셔도 좋지만 굳이 그러실 필요까지 있나 싶기도 하네요. 🙂 호스팅 용량도 티스토리에 비해 턱없이 모자라고 .. 암튼 제안은 감사합니다.

      Reply
  4. mikstipe

    저도 오픈 아이디 만들었습니다.
    ‘음악’ 카테고리에 있으니, 네트워크 신청을 해주셔서
    제 오픈 아이디로 여기 로그인 하는 거 승인해주세요…^^;;

    Reply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