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en in Rome

When in Rome은 팝계에서 오랜 전통을(?) 가지고 있는 소위 반짝 스타의 전형이었다. 1988년의 히트곡 “The Promise”은 그야말로 New Order의 싸운드를 연상시키는 댄쓰락이었다. 어둡지만 귀에 쏙 들어오고, 울렁거리는 댄쓰리듬, 싱얼롱 코러스에 따라부르기 쉬운 멜로디까지 …. 확실히 “The Promise”는 히트곡의 요소를 두루 갖추고 있었다. 그러나 그들은 이 상승세를 앨범까지 잇는데는 실패했다. 그들의 데뷔앨범 “When in Rome”의 오프닝트랙인 “The Promise”는 귀를 사로잡지만 나머지 곡들은 수준 이하이다. 보컬리스트 Clive Farrington 와 Andrew Mann의 솔로는 그런데로 괜찮지만 하모니를 시도하려는 “Heaven Knows”에서와 같은 시도는 그야말로 참혹하다. “Wide Wide Sea”가 그런데로 “The Promise”의 드라마틱한 곡편성에 근접한 곡이다. 나머지 트랙들은 금방 잊여져 버릴만한 수준들의 곡이다. (All Music Guide의 When In Rome앨범 평에서…)

디스코그래피
1988 When in Rome (Virgin)

링크
SonicNet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