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ckwell

강박증 환자가 불렀음직한 노래 “Somebody’s Watching Me”가 발표되었을 때 정작 곡 자체보다는 ‘코러스 부분에 Michael Jackson이 참가했다’, ‘Rockwell이 Motown 레코드사의 창립자인 Berry Gordy의 아들이다’ 와 같은 가쉽이 더욱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사실들을 기억하시는 분들도 있을 것이다. 본인도 이러한 사태를 미리 예견하였는지 이름을 아예 Rockwell – 그의 고등학교 시설 밴드의 이름이었다 한다 – 로 바꿔버렸지만 아무래도 자신이 원했던 것처럼 음악 그 자체로 평가받기에는 역부족이었던 듯 하다. 사실 그는 그의 아버지도 모르게 Motown과 계약을 체결하였다. 첫 싱글 “Somebody’s Watching Me”는 앞서 말했듯이 Micael Jackson이 코러스로 참여하여 화제가 되었던 곡이다. 마치 트왈라잇존의 주제음악을 연상시키는 기묘한 멜로디와 Rockwell의 강박적인 읊조림, 하이톤의 후렴구가 묘한 조화를 이룬 이 싱글은 싱글차트에서는 탑텐을, R&B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였다. 특이하게도 우리나라에서는 뒤이은 발라드 Knife가 커다란 인기를 얻게 되었는데 당시 우리나라 팝팬들의 정서에 맞는 가요 스타일의 멜로디가 공감을 불러일으켰기 때문으로 풀이된다(비슷한 이유로 우리나라에서 특히 인기를 얻었던 곡으로는 Falco의 Jeanny를 들 수 있다). 그러나 그의 성공가도는 여기까지였다. 뒤이은 싱글들은 외면을 받았고 앨범들 역시 마찬가지였다. 이른바 One Hit Wonders의 일원이 되어버린 것이다.

디스코그래피
1984 Somebody’s Watching Me [Motown]
1985 Captured [Motown]
1986 The Genie [Motown]

링크
Somebody’s Watching Me 비디오 리뷰

One thought on “Rockwell

  1. Pingback: Somebody’s Watching Me | 80s Net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