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reunion

David Byrne의 토킹헤즈 재결합에 대한 최근 견해 급번

(원문보기)

토킹헤즈가 1991년 영원히 해산한 이후 이 미국의 락커들의 완전체로서의 재결합은 가능성이 낮거나 거의 없는 것이었다. 2002년의 분기별 락앤롤 명예의 전당의 사전 행사에서의 운좋은 출연자로서의 짧은 공연과 제리 해리슨, 크리스 프란츠, 티나 웨이마우스의 재결합에 대한 관심에도 불구하고 프론트맨이었던 데이빗 번은 지속적으로 경멸 섞인 톤으로 이를 거부하고 있다. 그러나 The Creative Independent 와의 새 인터뷰에서 이 주제에 대한 번의 입장은 다소 부드러워졌다. 그는 인터뷰 하는 이가 그 주제를 꺼내지도 않았는데 잠정적인 재결합의 장단점에 대해 언급하였다.

“내가 하고자 하는 다양한 일을 바라보고 있는 이들을 위해 경계를 늦추지 않을 필요가 있다고 말하고 싶어요. 예를 들어 토킹헤즈의 재결합은 어떤 세대에 있어서는 또는 많은 다른 세대들에게 있어서는 믿을 수 없이 성공적인 것이겠지요.” 그는 설명을 이어갔다. “돈도 많이 벌 수 있을 테고 관심도 얻겠죠. 또한 아마도 많은 다른 일을 하고 있던 어떤 이에게는 하고 있는 것만큼이나 멀리 퇴보하는 일이기도 해요.” 그러한 상대적인 모호함에도 불구하고 번은 궁극적으로 긍정적인 면을 취하지 않았다. “내 생각에는 무언가를 희생해야 합니다. 돈이 되었든 명성이 되었든 내가 하고자 하는 것을 좀 많이 하기 위해 가질 수 있는 그 무엇인가가 되었든 말입니다.” 그는 말을 이었다. “달리 말하자면 당신은 모든 것을 가질 수는 없어요.” 그래서 이제 어느 곳으로도 향하지 않는 길(a road to nowhere)이 되었다. 불행하게도.

Talking Heads 재결합 소문에 관한 기사

Talking Heads band3.jpg
By Jean-Luc – originally posted to Flickr as Talking Heads, CC BY-SA 2.0, https://commons.wikimedia.org/w/index.php?curid=6109291

Talking Heads의 재결합 소문이 너무 과열되기 전에 기타리스트 Jerry Harrison과 드러머 Chris Frantz가 재빨리 진화에 나섰다. 해리슨은 밴드가 여덟 곡 정도를 녹음하고 세계공연에 나설 것이라는 한 매체의 보도에 대해 이메일을 통해 간결하게 “그 소문은 거짓입니다.” 라고 말했다. 나중에 프란츠가 글을 통해 “나는 그게 사실이었으면 좋겠어요. 그러나 데이빗이 맘 먹을 때만 가능한 일이에요.”라고 말했다. [기사 전문 보기]